'혜미리예채파', 시청률은 0%대인데…MZ 세대에겐 핫한 '그들만의 리그…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창주 작성일23-08-07 11:27 조회26회 댓글0건

본문

예능판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를 바라던 ENA '혜미리예채파'가 시청률 0%대를 기록하고 하고 있다. MZ세대가 즐겨보는 OTT 콘텐츠 1위를 차지 한 것에 비해 아이러니한 성적표다.

'혜미리예채파'에는 혜리, (여자)아이들 미연, 리정, 최예나, 르세라핌 김채원, 파트리샤가 출연한다. MZ세대들에게 핫한 여자 스타들을 한데 모아놨다. 프로그램명도 이들의 이름에서 따온 것이다. 외딴 산골에서 안락한 정착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출연자들의 살림살이를 담아낸 예능이다.

출연자 라인업과 이태경 PD가 연출을 맡아 방영 전부터 주목받았다. tvN 간판 예능 '놀라운 토요일'을 연출했던 이태경 PD가 테오로 이적한 뒤 연출을 맡아 선보이는 첫 작품이기 때문. 테오는 MBC를 나온 김태호PD가 만든 제작사다. 또한 이태경 PD가 '놀라운 토요일'을 맡았을 당시 MC로 활약했던 혜리와의 재회도 기대되는 포인트 중 하나였다.


생략

http://v.daum.net/v/20230511200101107


나만 보나? 재밌는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